톨스토이의 지혜

조회 739 | 2017-03-21 22:00
http://www.momtoday.co.kr/board/51056




러시아의 문호 톨스토이는 딸에 대한 사랑이 각별했습니다.
어느 날, 열 살 된 딸이 큰 소리로 울면서 집에 돌아왔습니다.
친구와 심하게 싸운 딸은 톨스토이에게 울먹이며 말했습니다.

"아빠, 저 심술꾸러기 아이가 막대기로 나를 때렸어요.
제발 저 아이를 좀 혼내주세요!"

톨스토이는 속은 상했지만 빙그레 웃으며 딸을 꼭 껴안고 속삭였습니다.
"아빠가 그 아이를 혼내주면 그 아이는 너를 더 미워할 수 있단다.
그 아이를 미워하는 것보다 사랑하는 것이 훨씬 낫지 않을까.
너의 사랑이 전해지면 다시는 너를 괴롭히지 않을 거야."

톨스토이는 샌드위치를 만들어 딸에게 말했습니다.
"얘야, 이것을 그 아이에게 갖다 주렴"
그 후 톨스토이의 딸과 그 아이는 사이좋은 친구가 되었습니다.

자녀가 친구와 다투고 오면 부모들의 마음은 무척이나 속상할 것입니다.
당장에라도 달려가 그 친구를 혼내고 싶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톨스토이는 딸에게 미움 대신 사랑을 가르쳤습니다.
나그네의 외투를 벗기는 건 강풍이 아니라
따뜻한 햇빛이기 때문입니다.


# 오늘의 명언
진정한 사랑은 영원히 자신을 성장시키는 경험이다.
- M. 스캇 펙 -

이전.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