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신감 교육법

조회 30 | 2018-08-08 16:57
http://www.momtoday.co.kr/board/55735

       




ADHD(주의력결핍 / 과잉행동장애)의 증상이 심한 경우,
한시도 가만히 있지 못하고 때로는 폭력적인 행동도
많이 일으킨다고 합니다.

그런데 미국의 한 아이는 교사와 의사들까지
'그 어떤 것에도 집중하지 못한다'는 말을 들었을 만큼
산만한 아이였습니다.

그러나 그 아이의 어머니는 약물치료와 함께
ADHD의 증상인 과잉 행동을 제어하기 위한 치료 목적으로
아이가 수영에 매진 할 수 있도록 함께했습니다.

지금까지 교육은 '그렇게 하지 마'라고 가르친 것이 전부였지만
엄마는 아이의 성향을 인정하고, 끊임없이 격려하고 칭찬했으며
아이가 수영을 처음 접했을 때 얼굴을 물에 담그는 것조차
두려워했지만 기다려주었습니다.

그렇게 엄마를 통해서 좋은 방향으로 성장한 소년은
뛰어난 수영선수로 성장했습니다.

어린 시절부터 큰 발과 짧은 다리를 가지고,
긴 팔을 휘적거리며 걸어 다녀 괴물이라 놀림 받았고
7세에는 ADHD 진단을 받았던 이 소년은
2004년 아테네 올림픽에서는 무려 6개의 금메달을 획득했으며
은퇴하기까지 통산 28개의 올림픽 메달을 획득해
역사상 가장 많은 올림픽 메달을 거머쥔 선수로 기록된
'마이클 펠프스'입니다.



아이들은 무한한 가능성을 가지고 있다고 쉽게 말하곤 합니다.
그러나 그 아이들의 가능성을 꽃피우게 하기 위해서는
자신감을 느끼도록 끊임없는 격려뿐만 아니라
큰 노력과 이해가 필요합니다.


# 오늘의 명언
절대로 고개를 떨구지 말라.
고개를 치켜들고 세상을 똑바로 바라보라.
- 헬렌 켈러 -

 

이전.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