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은 불가능한 것을 이룬다

조회 953 | 2019-03-22 21:05
http://www.momtoday.co.kr/board/57316

       




토미라는 한 아이가 어머니를 잃었습니다.
토미의 아버지는 혼자의 힘으로 아들을 키우려
노력했지만 여의치 않았습니다.

토미는 심각한 청각장애를 가지고 있었고
그 때문에 말을 할 수도 없는
아이였기 때문입니다.

가난한 노동자였던 토미의 아버지는
아들을 위한 적절한 교육을 더욱
해줄 수 없었습니다.

그 소식을 알게 된 한 소녀는 토미를 돕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장애아동을 돕고 교육하는 것에는
많은 돈이 필요한 상황이었습니다.

그러나 소녀는 포기하지 않았습니다.
자신의 용돈을 모두 모으고 알고 있는 모든 지인에게
토미의 소식을 알리고 함께 돕자는
편지를 썼습니다.

그리고 소녀의 편지를 받은 사람들과
소문을 들은 사람들이 정성을 모았습니다.
그 결과 당시로는 거금인 1,600달러의 성금이 모였고
토미는 보스턴 퍼킨슨 농아학교 유치원에
입학할 수 있었습니다.

이 토미를 돕기 위해 발 벗고 나섰던 11살 소녀는,
시각, 청각의 장애를 극복하고 이 세상에
위대한 사랑을 남긴 헬렌 켈러입니다.





나눔은 아주 작은 관심만으로도 이 세상에
충분한 사랑을 퍼트릴 수 있습니다.

헬렌 켈러이기 때문에 가능한 게 아니라
작은 관심만 있다면 우리 모두가
함께 실천할 수 있습니다.


# 오늘의 명언
희망은 볼 수 없는 것을 보고,
만져질 수 없는 것을 느끼고,
불가능한 것을 이룬다.
– 헬렌 켈러 –

 

이전.다음글